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현장] 숏컷한 질본본부장 "체력 괜찮냐" 질문에…

등록일 2020.02.25 재생수1,380
자세히

[현장] 숏컷한 질본본부장 "체력 괜찮냐" 질문에… 정부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을 맡은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의 달라진 외모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정 본부장은 어제(24일) 충북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기존의 짧은 단발보다 더 짧은 숏컷을 하고 등장했는데, 감염병 위기 경보가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격상되면서 머리 감을 시간을 아끼기 위해 자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 본부장은 국내 첫 확진자가 나온 지난달 20일부터 두 달째 쉬지 않고 언론 브리핑에 직접 나서고 있는데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에서는 볼 살이 빠지고 머리가 하얗게 센 정 본부장에 대한 걱정과 감사의 글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정 본부장은 "컨트롤타워 수장으로서 몸 상태는 어떤지 궁금하다 는 질문에 "업무 부담이 크기는 하지만 잘 견디고 있다"고 담담하게 대답했습니다. 직접 들어보시겠습니다. [영상취재 : 이용준] [영상편집 : 이현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