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이례적 겨울 호우·폭설, 코로나19에 미치는 영향은?

등록일 2020.02.26 재생수566
자세히

[앵커] 전국에 이례적으로 많은 비가 내린 가운데 강원 산간에는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봄을 앞두고 쏟아진 비와 눈이 '코로나 19'에는 어떤 영향을 미칠지도 관심사인데요. 자세한 내용 정혜윤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기자] 봄을 앞두고 전국에 호우와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서울에 20mm 가까운 비가 오는 등 전국적으로 10~60mm의 겨울답지 않은 비입니다. 강원 산간은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30cm가 넘는 폭설이 쏟아졌습니다. 비는 밤사이 점차 그치겠지만, 강원 산간에는 오늘까지 최고 30cm의 눈이 더 오겠습니다. 갑작스러운 많은 비와 눈은 코로나 사태를 진정시키는 효과가 있을까? 전문가들은 단기적인 비와 눈은 '코로나 19'에 별다른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말합니다. 바이러스가 비에 씻길 수는 있지만, 야외는 원래 감염 확률이 낮아 큰 의미는 없다는 겁니다. 오히려 기온이 높지 않고, 일교차가 큰 환절기여서 바이러스가 활발하게 움직일 수 있습니다. 따라서 날씨에 기대하기보다는 개인 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박기수 / 고려대 환경의학연구소 교수 : 장갑을 끼고 노출 점을 다른 사람과 줄이는 게 가장 중요하고, 무조건 지금은 개인 수칙, 손 씻기 기침 예절을 포함해 장갑 끼기 등을 하는 것이 자기를 보호하고 걱정을 덜어내는 방법입니다.] 철저한 위생 관리와 자체 면역력을 높이는 것이 현재 할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인 '코로나 19' 예방법입니다. YTN 정혜윤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대한민국 24시간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YTN 20200226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