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美 정부도 확산 대응 나서..."더 많이 발병할 것"

등록일 2020.02.26 재생수608
자세히

[앵커] 미국은 코로나19의 확산이 심상치 않다고 보고 추가 예산 확보에 나서는 등 대비에 나섰습니다. 앨릭스 에이자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은 미국에서도 앞으로 더 많은 발병 사례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상원에 보고했습니다. 워싱턴 강태욱 특파원입니다. [기자] 미국 내에서 코로나19 확진자는 지금까지 53명. 일본 크루즈선에서 본토로 대피한 사람들 가운데 확진자가 36명으로 늘었습니다. 사람 간 감염을 포함해 미국 내에서 발생한 환자가 14명으로 늘었고, 중국 우한에서 철수한 미국민 가운데서도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처럼 환자가 꾸준히 늘어나는 데 대해 미국 정부는 확산에 대비한 준비에 들어갔습니다. 백악관은 25억 달러, 우리 돈 3조 원 규모의 긴급 예산을 의회에 요청했습니다. 상원 보고에서 에이자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은 미국에서 앞으로 더 많은 발병 사례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앨릭스 에이자 /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 : 네, 그렇습니다. 미국에서 더 많은 경우가 생길 것입니다. 그것을 매우 투명하게 해왔으며 그것들의 영향을 완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에이자 장관은 빠른 속도로 퍼지는 바이러스에 대한 감시 시스템을 확대하고 국가와 지방 정부를 지원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백신과 치료제의 개발을 돕고 의료용 마스크와 같은 보호 장비 비축량을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존 닐리 케네디 / 상원의원 : 마스크는 몇 개 있습니까?] [앨릭스 에이자 /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 : 현재 전략적 국가 비축물량에서 3천만 개의 N95 마스크를 갖고 있습니다.] [존 닐리 케네디 / 상원의원 : 얼마나 필요합니까?] [앨릭스 에이자 / 미국 보건복지부 장관 : 캐들렉 박사는 보건의료 종사자들에게 대략 3억 개가 필요하다고 상원에 보고했습니다.] 미국 내 지역 확산이나 사람 간 감염 증가 등의 징후가 보이지는 않지만, 미국 정부는 이 같은 가능성도 대비하는 모양새입니다. 워싱턴에서 YTN 강태욱[tae...

YTN 20200226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