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현장영상] 코로나19 확산 관련 권영진 대구시장 브리핑

등록일 2020.02.26 재생수401
자세히

[앵커]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가파르게 늘고 있습니다. 특히 신천지 대구교회를 중심으로 확진 환자가 급증해 600명을 넘어섰는데요.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 비서실에서도 확진자가 나와 시청별관이 모두 폐쇄됐습니다. 관련해서 권영진 대구시장이 브리핑합니다. [권영진 / 대구광역시장] 코로나바이러스19 감염증 대응 관련 정례 브리핑을 시작하겠습니다. 먼저 확진환자 발생현황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질병관리본부의 공식발표에 따르면 2월 26일 오전 9시 현재 대구시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전일 오전 9시 대비 178명이 증가되어 총 677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하였습니다. 이 사항은 질병관리본부의 공식 발표이고 저희 대구시가 자체로 확인한 확진자는 이보다 더 많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다만 발표는 질병관리본부의 공식 발표를 따르기로 했기 때문에 제가 대구시 상황에 대해서는 숫자는 말씀드리지 못함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확진환자가 급증하는 안타까운 상황 속에서도 오늘 대구 경북 확진 환자 중 완치되어 퇴원하는 첫 사례가 나왔습니다. 이 환자는 37번째 환자로 47세의 남성입니다. 2월 18일 경북대병원에 입원하여 치료를 받았고 24일과 25일 두 번에 걸친 검사에서 음성이 나옴으로써 오늘 오전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완치 판정을 받아 오늘 오후 2시 퇴원할 예정입니다. 확진환자 입원 조치 및 상태에 대해서 말씀드리겠습니다. 전체 확진자 677명 중에서 368명은 입원조치되었고 나머지 309명은 아직 격리입원 조치 시키지 못했습니다. 최대한 빠른 시간 내에 격리입원시킬 계획입니다. 환자들의 상태는 상세한 건 대구시 감염지원단의 김종연 교수님께서 설명해 드리겠습니다. 그러나 안타까운 소식도 있었습니다. 대구에서 세 번째 확진된 73세 남자분이 오늘 사망하셨습니다. 이분은 기저질환인 당뇨, 고혈압을 앓던 신천지 교인으로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오늘 새벽 1시 사망하셨다는 슬픈 소식을 전해 올립니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역학조...

YTN 20200226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