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사랑제일교회 예배 강행...일부 교회도 예배

등록일 2020.03.29 재생수352
자세히

[앵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겨 집회금지명령을 받은 서울 성북구 사랑제일교회가 오늘도 예배를 강행했습니다. 순복음강남교회와 구로구 연세중앙교회 등 일부 교회에서도 현장 예배가 이뤄졌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한동오 기자! 현장 분위기는 어땠나요? [기자] 오전 11시 예배가 시작됐는데요. 예배 전, 참석하려는 신도들이 서울시와 구청 공무원들 앞에서 한때 대치하기도 했고요. 일부 신도들은 집회금지명령에 항의하는 피켓을 들기도 했습니다. 오늘 예배한 참석한 신도는 수백 명으로 추정됩니다. 취재진 출입이 막혀 있어, 정확히 몇 명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사랑제일교회는 지난 23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서울시의 집회금지명령을 받았는데요. 서울시는 사랑제일교회가 참석자들끼리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거리를 유지하지 않고 예배를 진행했고 명단도 제대로 쓰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사랑제일교회는 불법 선거운동과 명예훼손 혐의로 구속된 전광훈 목사가 이끄는 교회입니다. [앵커] 다른 일부 교회도 오늘 예배를 진행하고 있다고요? [기자] 순복음강남교회도 예배를 했고요. 구로구 연세중앙교회와 강남구 광림교회에서도 현장 예배가 진행됐습니다. 일부 교회는 신도들에게 손 소독제를 나눠주기도 했습니다. 각 교회마다 백 명 이상 참석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정부는 지난 21일 국무총리 담화로 종교시설 운영을 보름 동안 중단해달라고 권고했는데요. 하지만 이렇게 일부 교회 예배가 이어지면서 확진자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서울 구로구에 있는 만민중앙교회에서는 지난 25일 신도 1명이 첫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가족과 교인, 직원 등 확진자 17명이 나왔고요. 전남 무안 만민중앙교회 등에서도 확진자가 나오고 있는 상황입니다. YTN 한동오[hdo86@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