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뉴스딱] 도심에 나타난 '멸종 위기 여우'…어디서 왔나?

등록일 2020.03.30 재생수261
자세히

[고현준의 뉴스딱] <앵커> 화제의 뉴스 딱 골라 전해드리는 고현준의 뉴스딱 시작합니다. 오늘(30일) 첫 소식 어떤 건가요? <고현준/시사평론가> 충북 청주 도심에 멸종위기 야생동물인 여우가 나타났는데요, 소방당국이 출동해서 무사히 구조했습니다. 청주 서부소방서는 어제 오전 9시쯤 청주시의 한 쇼핑몰 근처에서 여우가 나타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고 밝혔습니다. 현장에 출동한 119구조대가 그물망 등을 이용해서 잡으려다 실패했었는데요, 하지만 저녁 7시 40분쯤 근처 아파트 주차장에서 여우가 나타났다는 2차 신고를 받아 재차 출동했고, 이번에는 무사히 구조해서 국립공원공단 생물종 보전원에 인계했습니다. 보전원 측은 목에 발신기가 없는 것으로 봐서는 멸종 위기종인 붉은여우가 맞다면서 얼마 전 세종에서 발견된 여우가 이동해 온 것으로 추정된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지난 24일 세종시의 한 복숭아 농장에서도 여우 한 마리가 발견됐었는데, 여우가 하루 15㎞ 이상 이동할 수 있고, 세종시와 청주시가 붙어 있어서 같은 개체일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습니다. 환경부 멸종위기 야생동물 1급으로 지정된 여우는 과거 제주와 울릉도를 제외한 한반도 전역에 서식했었지만 1980년대 이후 남한에서는 자취를 감춰서 현재 소백산 국립공원에서 복원사업을 펼치고 있습니다. <앵커> 앞으로 민가에 내려오지 말고 산에서 후손도 많이 낳고 잘 살았으면 좋겠네요. 다음 소식 전해주시죠. <고현준/시사평론가> 다음 소식은 코로나19 확진자들의 동선이 공개되면서 이른바 모범 확진자의 사례가 주목받고 있습니다. 서울 송파구에서 지난 19일 공개한 코로나19 확진자의 동선이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오르내리며 지금까지 주목받고 있습니다. 영국을 방문한 뒤 지난 15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이 환자는 다음날 오후 기침 등 증상을 보이자 17일까지 집에 머물렀습니다. 18일에는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고 집 근처 과일 노점상을 들른 뒤 귀가했습니다. 인상적인 것은 선별진료소를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