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힘든 지역민 돕자' 오징어 2만 마리, 30분 만에 완판

등록일 2020.03.30 재생수84
자세히

SNS와 인터넷 검색어를 통해 오늘(30일) 하루 관심사와 솔직한 반응을 알아보는 <오! 클릭> 시간입니다. 강원도에서는 코로나19로 어려워진 농가들을 돕기 위해서 감자를 판매해 완판이 됐었는데 이번에는 동해시가 오징어를 팔았습니다. 반응은 아주 뜨거웠습니다. <오! 클릭> 첫 번째 검색어는 '훈훈한 동해 오징어 완판'입니다. 강원도 동해시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민들을 돕기 위해서 손질 오징어 10마리를 2만 원에 판매하는 행사를 했습니다. 판매 예정 시각은 오늘 낮 1시였는데 이미 그전부터 접속자가 몰리면서 사이트는 마비됐고 판매가 시작한 지 30분 만에 2만 마리의 오징어가 완판됐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온라인에는 동해 오징어를 사지 못해서 아쉬웠다는 소비자들이 많았는데요. 이처럼 지역 농민들과 어민들을 돕기 위한 행사는 앞으로도 각 지역에서 계속될 분위기입니다. 강원도 양구군도 지역 특산물인 곰취 팔아주기 운동을 시작했는데요. 다음 달 예정됐던 곰취 축제가 취소되면서 판매 부진이 예상되자 온라인 사이트 양구명품관에서 곰취를 판매하면서 홍보에도 힘쓰고 있습니다. 누리꾼들은 "좋은 취지의 행사에 품절로 답하는 한국인!ㅋㅋ 훈훈해요~" "들어가자마자 판매 종료라니ㅠㅠ '광클' 연습해서 다음엔 꼭 산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자료출처 : 동해시수협쇼핑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n번방 · 박사방' 성착취 사건 파문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VOTE KOREA 2020 온라인 갤러리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
00:14 재생중 26
클로징
재생수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