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JTBC

보름 남은 총선…'150석 목표' 민주당 셈법은?

등록일 2020.03.31 재생수86
자세히

[앵커] 총선이 오늘(31일)로 보름 남았습니다. 각 정당이 이번 총선의 구체적인 목표를 밝혔는데요, 먼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전체의 절반인 150석입니다. 민주당의 셈법, 최재원 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민주당의 목표는 우선 지역구 130곳 확보입니다. 호남에서 민주당 지지율이 높은 데다 수도권에서도 5~10석을 더 얻을 거란 예상이 있어, 지난 총선 때보다 지역구 선거에서만 20석을 더 차지하겠다는 것입니다. 비례대표용 위성정당 더불어시민당은 20석은 얻는 것을 목표로 잡았습니다. 보수세가 강한 영남에서 의석수가 좀 줄 가능성이 있지만, 이대로라면 과반의석도 노려볼 만하단 게 민주당의 셈법입니다. 이 목표를 위해 민주당과 시민당은 '한 몸'이란 것을 홍보하는 데 힘을 쏟았습니다. 시민당 선거대책위 출범식에 민주당 지도부가 출동했고, [더불어시민당 선거대책위 출범식 : (코로나 극복) 더불어시민당! (문재인 정부 성공) 더불어시민당!] 시민당 지도부가 입원 중인 민주당 이해찬 대표의 문병을 가기도 했습니다. 그러면서 "민주당의 효자가 되겠다"며 공동전선을 펴자는 열린민주당을 향해선 "그런 자식 둔 적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다만 각종 여론조사에서 열린민주당의 비례정당 지지율이 높게 나오면서 21대 국회가 열리면 세 당의 관계가 달라질 수 있단 관측도 나옵니다. 실제 열린민주당은 선거대책위를 꾸린 뒤 시민당을 향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한 정책토론을 하자고 제안하기도 했습니다. (영상디자인 : 정수임) 최재원 기자 , 박세준, 이지혜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