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뉴스딱] "소고기서 벌레"…쿠팡, 뒤늦게 회수 조치

등록일 2020.03.31 재생수115
자세히

[고현준의 뉴스딱] <앵커> 시사평론가 고현준의 뉴스딱 시간입니다. 오늘(31일) 첫 소식 어떤 건가요? <고현준/시사평론가> 미국에서 의료보험이 없다는 이유로 긴급치료를 거부당하고 숨진 10대 고교생이 있었는데요, 알고 보니 한인으로 확인됐습니다. 영국 일간지 더선은 지난 18일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숨진 17살 윌리엄 황의 공식 사망기록에 한국계라고 표기돼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에서 코로나19로 숨진 최초의 미성년자로 추정되지만 구체적인 사인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가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앞서 렉스 패리스 캘리포니아주 랭커스터 시장이 유튜브 영상을 통해서 황 군이 응급치료 시설에 갔지만 의료보험이 없다는 이유로 치료를 거부당했다고 밝혀서 공분을 일으켰습니다. 이곳에서 공공병원으로 이동하던 황 군은 심장마비를 일으켰고 결국 회복하지 못했습니다. LA카운티가 지난 24일 코로나19로 사망한 첫 번째 10대 환자가 나왔다고 발표했지만 유가족은 이 환자가 황 군이라는 사실을 전혀 몰랐다고 합니다. 황 군이 코로나19에 걸렸다는 것은 상상도 하지 못한 채 지난주 장례식을 치르고 조문객들과 악수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황 군의 아버지는 이후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려 했지만 자가격리 조치하라는 말밖에는 듣지 못했다고 합니다. <앵커> 여러모로 불합리하고 안타까워 보이는 상황이네요. 미국 상황도 지금 상당히 엉망인 것 같아요. 다음 소식으로 넘어갈까요? <고현준/시사평론가> 다음 소식 전해드립니다. 영국에는 '블루 라군'이라고 하는 한 관광명소가 있는데 여기에 경찰이 물감을 풀어서 푸른 물이 검게 변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런던 북서부 박스턴 근교에 있는 푸른 석호, 이른바 블루 라군입니다. 원래는 석회암 채석장이었던 곳으로 최근에는 SNS에서 사진 촬영 명소로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영국에서는 지난 23일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서 전...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