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이슈인사이드] 사상 첫 온라인 개학 현실화...학교 준비 상황은?

등록일 2020.03.31 재생수179
자세히

■ 진행 : 김정아 앵커 ■ 출연 : 박정현 / 인천 만수북중학교 교사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정부가 다음 달 6일로 예정된 개학을 9일로 미루고 순차적으로 개학을 하는 방안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사상 첫 온라인 개학이 현실화될 것으로 보여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비롯한 입시 일정도 늦춰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학부모들은 아직 온라인 수업 준비가 충분하지 않은 상황에서 차질이 생기는 것 아니냐 이런 우려도 나오고 있습니다. 학교 현장에서는 어떤 어려움이 있는지 현직 교사 전화로 연결해서 자세한 이야기 좀 들어보겠습니다. 인천 만수북중학교 박정현 선생님 연결돼 있는데요. 선생님, 안녕하십니까? [박정현] 안녕하십니까? [앵커] 일단 몇 학년 어떤 과목 가르치고 계십니까? [박정현] 저는 인천에 있는 만수북중에서 2학년, 3학년 국어 가르치고 있습니다. [앵커] 2학년, 3학년 모두에서 국어 과목을 가르치고 계시군요. 일단 자세한 내용은 잠시 뒤 오후 2시에 발표가 되겠습니다마는 예정됐던 일선 학교 개학은 조금 늦추고 4월 6일 아닌 4월 9일부터 온라인으로 순차 개학하는 방안을 정부가 마련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어떻게 보십니까? [박정현] 우선은 다행으로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4월 6일을 기준으로 학교에서도 모든 세팅을 하고 있었는데요. 일단 내부 방역 그리고 보건 지침에 따라서 준비를 다 마친 상태였습니다. 그런데 코로나19 확산세가 줄지 않고 있고 특히 학원 등 밀집시설에서 확진자가 증가하는 걸 보면서 굉장히 걱정이 컸습니다. 그래서 어떻게 해야 되나 고민을 많이 하고 있었던 상황이고. 휴학을 또 그렇다고 계속 이어갈 수 없는 상황이죠. 특히 고3의 경우 문제가 많이 됐는데요. 아직까지 문제가 많은 상황이지만 온라인 개학을 순차적으로 적용하는 것이 현실적인 조치가 아닌가 생각하고 있습니다. [앵커] 일단 등교 개학이 우...

YTN 20200331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