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신규 환자 101명...수도권 환자가 절반 넘어

등록일 2020.04.01 재생수207
자세히

[앵커] 어제 하루 국내 코로나19 신규 환자는 101명이 발생했습니다.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환자 수가 절반을 넘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권오진 기자! 오늘도 환자가 100명을 넘었는데요, 먼저 확진자 상황부터 전해주시죠? [기자] 코로나19 환자는 어제 기준으로 101명이 추가됐습니다. 잠시 두자릿수로 떨어지는 듯 했지만, 이틀 연속 100명 안팎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누적 환자는 모두 9,887명이 됐습니다. 사망자는 3명이 늘어 누적 사망자는 165명이 됐습니다. 격리 해제된 사람은 159명으로, 완치 판정된 환자는 5천5백 명을 넘었습니다. [앵커] 수도권 환자가 전체의 절반을 넘는 것으로 집계됐는데요, 지역별 상황도 전해주시죠? [기자] 특징적인 것은 수도권 가운데 경기도 지역 환자가 많이 늘었다는 겁니다. 23명으로 전날보다 10명이 더 확인이 됐는데요, 아무래도 의정부 성모병원 집단감염의 영향으로 보입니다. 서울은 그제와 같은 24명, 인천은 5명으로 수도권 전체 환자가 50명을 넘었습니다. 서울은 만민중앙교회 집단감염과 해외입국 환자 수도 포함된 것으로 추정됩니다. 전날 60명이나 환자가 추가됐던 대구는 20명으로 줄었습니다. 경북은 2명이 발생해 다소 안정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 밖에 광주와 경남이 각각 4명, 부산과 충남 전남이 3명씩 확진자가 나왔습니다. 강원은 2명 전북은 1명의 각각 추가됐습니다. 해외에서 유입되는 환자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어제 하루 공항 검역 과정에서 확인된 환자는 그제보다 8명 감소한 7명으로 한자릿수를 기록했습니다. 이로써 검역에서 확인된 해외 입국 환자 수도 모두 224명으로 늘었습니다. 지금까지 사회부에서 YTN 권오진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

YTN 20200401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