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YTN

[뉴스큐] '이탈리아 탈출' 1차 전세기 도착..."모든 입국자 2주간 자가격리"

등록일 2020.04.01 재생수97
자세히

■ 진행 : 김영수 앵커, 강려원 앵커 ■ 출연 : 류재복 / 해설위원, 이동훈 / 내과 전문의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신규 확진자 규모와 특징 또 이에 따른 우리 방역 대책 점검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오늘 누적 환자 수는 9887명으로 집계가 됐고요. 이탈리아 교민을 태운 1차 전세기, 전해 드린 것처럼 인천공항에 조금 전 도착을 했습니다. 검역을 마친 교민들은 평창과 천안에 있는 임시시설로 이동해서 머물게 됩니다. 또 오늘부터 해외 입국자 전원에 대한 격리 의무화 조치도 실시됐는데요. 이동훈 내과전문의, 류재복 해설위원과 함께 관련 내용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두 분 어서 오세요. 안녕하세요. 류재복 기자, 어제 새로 확진자가 101명이었는데요. 그 가운데 수도권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어요. [류재복] 그렇습니다. 이것은 아무래도 지금 현재 확진 환자들이 나오는 축, 경로가 2개인데요. 하나는 병원이나 이런 집단감염, 소규모 집단감염이 한 축을 이루고 있고요. 또 하나는 해외로부터 들어온 감염. 이렇게 2개의 축인데. 서울, 경기 지역에는 만민중앙교회에서 확진자가 좀 나왔습니다. 그리고 해외에서 유입한 사람들이 있어서 서울이 24명, 경기가 23명 이렇게 포함이 됐고요. 대구는 제2미주병원이라는 곳에서 환자가 나왔고요. 또 한사랑요양병원이라는 데서, 사실은 코호트 격리한 지가 꽤 오래 됐는데 갑자기 10명 가까운 환자가 발생을 했거든요. 그래서 대구 쪽에서는 환자가 20명 정도가 나오기도 했습니다. [앵커] 지금 추세를 보게 되면 사회적 거리두기를 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유의미한 감소세가 나오지 않고 있다는 말이죠. 어떻게 봐야 될까요? [이동훈] 류 위원님께서 말씀하신 것처럼 두 군데에서 문제가 생기고 있는데 하나는 외국에서 유입되신 분들, 귀국자분들이 문제가 되겠고요. 사실 귀국자분들이 요즘에 특징적인 것들이 되게 열심히 노력...

YTN 20200401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