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덴마크·스웨덴 재외투표 시작…코로나19 방역조치 만전

등록일 2020.04.01 재생수2,756
자세히

1일(현지시간) 제21대 국회의원 선출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들의 투표(재외투표)가 시작된 주덴마크 대한민국대사관의 재외투표소에서 투표 사무원들이 마스크를 쓰고 있다. [주덴마크 대한민국대사관 제공]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덴마크와 스웨덴 등 북유럽에서도 1일(현지시간) 제21대 국회의원 선출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들의 투표(재외투표)가 시작됐다. 세계 각국이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이동 제한 등 '봉쇄' 조치를 취하면서 여러 나라에서 재외 선거 사무가 중지되거나 선거 기간이 단축됐지만, 덴마크와 스웨덴에서는 당초 예정대로 이날부터 6일까지 재외 선거가 진행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각 대사관은 마스크와 일회용 장갑, 열감지 카메라를 준비하고 유권자들이 일정한 거리를 두고 투표하도록 하는 등 방역에 만전을 기했다. 상당수 유권자는 '사회적 거리 두기' 실천을 위해 한동안 집에만 머물다가 투표소로 나와 마스크를 쓰고 참정권을 행사했다. 재외 투표소가 마련된 코펜하겐 교외에 위치한 주덴마크한국대사관은 코로나19로 10인 이상 모임을 금지하고 있는 주재국의 규정을 준수하기 위해 투표 사무원 등 투표소 내 인력을 최소화했다. 1일(현지시간) 제21대 국회의원 선출을 위한 해외 거주 유권자들의 투표(재외투표)가 시작된 주덴마크 대한민국대사관의 재외투표소 입구 밖에서 투표 사무원이 열감지카메라를 사용하고 있다. [주덴마크대한민국대사관 제공] 유권자가 투표소에 입장하기 전 열감지 카메라를 통해 체온을 확인하고, 고열이 있거나 의심 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별도로 마련된 임시 기표소에서 투표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주덴마크대사관은 사전에 마스크 500매와 비닐장갑을 확보해 유권자들이 투표 시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현지 방역업체를 통해 매일 방역하고 수시로 소독 작업을 하고 있다. 주덴마크대사관을 통해 등록된 재외선거인명부 전체 인원은 260여 명이다....

연합뉴스 20200401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