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日 "내일부터 한국 전 지역 입국 거부"…정부 "유감"

등록일 2020.04.02 재생수4,566
자세히

日 "내일부터 한국 전 지역 입국 거부"…정부 "유감" [앵커] 일본 정부가 내일(3일)부터 당분간 우리 국민의 일본 방문을 전면 차단하기로 했습니다. 코로나19 유입을 막는다는 것을 명분으로 내세웠는데요. 우리 정부는 국내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고 있는 상황에서 일본이 이런 조치를 취한 데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김병수 기자입니다. [기자] 오는 3일부터 이달 말까지 우리 국민의 일본 입국이 전면 금지됩니다. 일본 정부는 1일 오후 아베 신조 총리 주재로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한국 전역을 일본의 출입국관리법에 근거한 입국 거부 대상으로 지정했습니다. 일본은 그동안 대구와 경북 일부 지역만 입국 거부 대상으로 삼아왔으나 이를 우리나라 전역으로 확대했습니다. 일본 정부의 이번 조치는 오는 3일 0시부터 이달 말까지 적용됩니다. 최근 2주 이내에 우리나라에 체류했던 외국인도 당분간 일본에 입국할 수 없게 됩니다. 일본 정부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중국과 미국, 유럽 대부분 국가 등 49개 국가와 지역을 입국 거부 대상으로 추가했습니다. 이번 조치로 일본 정부가 입국 거부 대상에 올린 국가와 지역은 모두 73곳으로 늘어나 전 세계의 3분의 1을 넘습니다. "일본인을 포함해 전 세계 일본 입국자는 예외 없이 격리 지정장소에 2주간 머물러야 하며, 대중교통 이용을 자제해주기를 바랍니다." 한편, 우리 외교부는 일본 정부의 이 같은 결정에 대해 유감의 뜻을 밝혔습니다. 외교부 당국자는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꾸준한 감소세를 보이는 등 한국 방역 조치의 성과가 명확해지는 상황에 일본 정부가 한국 전역을 대상으로 입국 거부를 결정한 것은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연합뉴스 김병수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4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