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선택 4·15] 공식선거운동 첫날…여야, 수도권 민심잡기 총력전

등록일 2020.04.02 재생수538
자세히

[선택 4·15] 공식선거운동 첫날…여야, 수도권 민심잡기 총력전 [앵커] 오늘(2일) 0시를 기해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됐습니다. 여야는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수도권 표심을 잡기 위해 첫날부터 총력전에 돌입했는데요. 국회 연결해 선거운동 첫날 모습 알아보겠습니다. 최덕재 기자. [기자] 네, 공식 선거운동 시작과 동시에 여야 모두 수도권 표심 잡기에 열을 올리고 있습니다. 먼저 더불어민주당과 비례 정당인 더불어시민당은 오늘 국회에서 선거 대책위원회 합동 출정식을 진행할 예정인데요. '국민을 지킵니다'라는 제목으로 열리는 출정식에서 두 당은 원팀을 강조하며 총선 승리를 다짐할 계획입니다. 공식 선거운동 개시와 함께 종로의 한 마트를 방문해 "코로나 국난을 극복하는 데에 집중하며 선거에 임하겠다"고 밝힌 이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은 오후에 금융노조와 정책 협약식을 갖고, 종로에서 유세를 이어갈 예정입니다. 미래통합당의 '투 톱'인 황교안 대표와 김종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도 공식 선거운동에 돌입했습니다. 오늘(2일) 새벽 광화문광장에서 "조국 사태로 무너진 공정과 정의를 되살리기 위해 종로에서 심판의 깃발을 들겠다"고 밝힌 황교안 대표는 아침부터 종로구 옥인동 마을버스 종점과 청운효자동 골목길 인사를 이어갔고, 오후에는 평창동 부암동 등을 돌며 주민들을 만날 예정입니다. 김 위원장은 경기 권역 선거 대책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경기 지역 후보들을 잇달아 방문하며 지원 유세를 펼칩니다. [앵커] 이번 선거는 코로나19 사태 확산으로 어느 때보다 표심을 예측하기 어렵다는 평가를 받고 있죠? [기자] 네, 말씀하신 대로 선거가 2주 앞으로 다가왔지만, 코로나 기세가 꺾일 기미를 보이지 않으면서 최대변수로 떠올랐습니다. 민주당은 연일 '코로나 국난으로부터 국민을 지키겠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등 정부 대응을 부각하고 있는데요 반면 통합당은 '정부의 코로나 대응 실패로 경제가 바닥을 치고 있다', '선거용 돈 풀기로 후세에

연합뉴스TV 202004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