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브리핑] "어제 이탈리아서 귀국 교민 중 유증상자 11명…1명 확진"

등록일 2020.04.02 재생수169
자세히

1일 이탈리아에서 1차로 귀국한 교민 309명 중 11명이 코로나19 증상을 보였으며 진단검사 결과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전날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임시항공편에 탑승한 우리 국민과 가족 309명 중 유증상자 11명이 인천공항 내 개방형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고, 이 중 1명이 양성으로 확인돼 의료기관으로 이송됐다"고 밝혔습니다. 김 총괄조정관은 "나머지 289명은 전세버스를 통해 재외국민 임시생활 시설로 이송돼 입소했으며, 오늘 오전부터 진단검사를 진행하고 있다"며 "양성으로 확인되면 중증도에 따라 의료기관이나 생활치료센터로 이송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김 총괄조정관은 "지난달 19일 임시항공편으로 귀국해 시설 격리 중인 이란 재외국민 79명은 어제 실시한 진단검사 결과 전원 음성으로 확인됐다"며 "내일 오전 임시생활시설에서 예정대로 퇴소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탈리아 교민 2차 임시항공편은 이날 오후 4시에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입니다. 이들은 한국 도착 즉시 전원 충남 천안에 있는 임시 생활 시설로 이동해 4박 5일간 두차례 코로나19 검사를 받습니다. 검사에서 음성 반응이 나오면 14일간의 자가 격리로 전환되고, 한 명이라도 양성 반응이 나오면 전원 14일간 시설 격리됩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권태훈 기자(rhorse@sbs.co.kr) ▶ '선거방송의 명가' SBS 국민의 선택 ▶ 코로나19 속보 한눈에 보기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SBS 20200402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