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TV

美 확진자 24만명 넘어…미국인 95% '자택대피령'

등록일 2020.04.03 재생수1,155
자세히

美 확진자 24만명 넘어…미국인 95% '자택대피령' [앵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100만명을 넘어선 가운데 미국 내 감염자 수가 폭증하며 24만명을 넘었는데요. 하루 새 3만명 이상 증가했습니다. 미국인95%가 '자택대피령'의 영향권에 들었습니다. 샌프란시스코에서 정성호 특파원입니다. [기자] 미국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하루에 3만여명씩 폭증하며 증가세가 멈추지 않고 있습니다. 존스홉킨스대학 코로나19 정보센터는 2일 현재 확진자 24만 명을 훌쩍 넘었고, 사망자수는 6천명을 향해 치닫고 있다고 집계했습니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자가 100만명을 넘어선 것도 최다 발병국인 미국 내에서 코로나19 확산세가 진정되지 않는 게 한몫하고 있다는 분석입니다. 자택 대피 명령과 학교 휴교 조치도 미전역에서 속속 연장되고 있습니다. CNN방송은 미국 인구의 95.9%인 약 3억천 500만명을 대상으로 자택 대피 명령이 시행되고 있거나 곧 발효될 예정이라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워싱턴DC 인근 버지니아주에 대해 중대 재난지역 선포를 승인했습니다. 이로써 코로나19와 관련해 중대 재난지역으로 지정된 곳은 29개 주와 워싱턴DC, 괌, 푸에르토리코 등 33곳이 됐습니다. 코로나19 사태는 오는 11월 대통령 선거 일정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미국 민주당은 오는 7월로 예정돼 있던 후보 선출 전당대회를 한 달 가량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속한 공화당의 전당대회에 일주일 앞서 개최하겠다는 건데, 공화당의 전당대회 개최도 장담할 수 없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샌프란시스코에서 연합뉴스 정성호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TV 20200403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