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연합뉴스

의정부성모병원 내 코로나19 확진 총 15명…전수조사 완료(종합)

등록일 2020.04.03 재생수7
자세히

(의정부=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15명으로 최종 집계됐다. 보건당국은 또 의정부성모병원 퇴원 환자와 환자 보호자 중에서 확진자가 속출해 추적 조사를 이어가기로 했다. 환자 퇴원시키는 의정부성모병원 (의정부=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2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집단 감염으로 폐쇄된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 가톨릭대 의정부성모병원에서 병원 관계자가 환자들을 퇴원시키기 위해 휠체어를 옮기고 있다. 2020.4.2 andphotodo@yna.co.kr 3일 보건당국에서 따르면 의정부성모병원은 지난달 29일부터 지난 2일까지 병원 내외부 관련자 2천769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의료진·직원 1천66명, 협력업체 직원 928명, 환자 684명, 간병인 84명, 환자 보호자 43명 등이다. 중환자실에 입원한 20명은 검사하지 못했다. 그 결과 현재까지 총 15명이 확진된 것으로 나타났다. 확진자는 환자 7명, 간병인 4명, 간호사 2명, 미화원 2명 등이다. 환자 1명은 확진 판정 후 약 4시간 만에 숨졌다. 병원 내 감염률은 0.5% 수준이지만 전수 조사 전에 퇴원한 환자와 보호자가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바이러스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날 하루에만 포천 50대 남성, 의정부 70대 여성과 50대 여성 등 3명이 확진됐다. 이들은 각각 지난달 21일과 24일 퇴원했거나 25일 퇴원한 환자의 부인이다. 최근 양주, 동두천, 남양주 등에서 확진된 11명도 전수 조사 전 이 병원에서 퇴원했거나 퇴원한 환자의 보호자들이다. 병원 내에서 확진된 철원 거주 간병인의 남편과 이들이 다녀간 목욕탕 이용객 3명 등 4명이 2차 감염되기도 했다. 결국 병원 내 확진자 15명과 퇴원 환자·보호자 14명, 2차 감염자 4명을 모두 포함하면 이날 오후 10시 기준 병원 관련 확진자는 총 3...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