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뉴스딱] "맡아 보세요"…코로나 판별하는 사과 식초?

등록일 2020.04.07 재생수234
자세히

[고현준의 뉴스딱] <앵커> 시사평론가 고현준의 뉴스딱 시작하겠습니다. 첫 소식 어떤 거죠? <고현준/시사평론가> 국내 최대 배달 앱 업체죠, 배달의민족이 최근 수수료 체계를 바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 속에서 전북 군산시가 소상공인들에게 수수료 부담이 없는 배달 앱을 개발해서 주목받고 있습니다. 군산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달 공공 배달 앱, 배달의 명수를 출시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출시 직후 5천여 명이었던 가입자는 3주 만에 2만 3천500여 명으로 5배 가까이 급증했고요. 지난주까지 처리한 주문건수도 모두 6천900여 건, 금액으로는 1억 6천600만 원어치나 됩니다. 민간 배달 앱과 치열한 경쟁을 뚫고 시장에 빠르게 안착한 것은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구조이기 때문입니다. 소상공인은 민간 배달 앱과 달리 이용 수수료와 광고료를 한 푼도 낼 필요가 없습니다. 군산시는 업체당 한 달 평균 25만 원 이상을 아낄 것으로 추산하고 있습니다. 소비자들도 민간 배달 앱에서는 받아주지 않는 지역상품권으로 결제할 수 있어서 음식값의 10%를 아낄 수 있습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군산시같이 수수료 없는 공공 배달앱을 다른 지역에서도 만들면 좋겠다는 청원까지 올라와 있습니다. <앵커> 배달해주시는 분들은 어떤지 배달 수수료나 이런 것들 말이에요, 이런 것도 상당히 궁금한데 알아봐야겠어요. 다음 소식 전해주시죠. <고현준/시사평론가> 다음 소식입니다. 주한미군이 코로나19 의심자를 가려내기 위한 여러 가지 방법 중에 특이하게도 사과식초를 이용한 후각 검사를 도입했습니다. 대구에 위치한 주한미군 부대죠, 캠프 워커가 코로나19 증상을 보이는 사람을 가려내기 위해서 후각 검사를 도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지난주 금요일부터 시작된 이 검사는 대구 미군 기지에 들어가려는 사람에게 무작위로 사과 식초를 적신 면봉의 냄새를 맡도록 하는 것입니다. 만약 냄새를 맡지 못하거나...

SBS 20200407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