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SBS

[친절한 경제] 청년 전세대출 24→34세 확대…조건은?

등록일 2020.04.07 재생수93
자세히

<앵커> 화요일 친절한 경제 권애리 기자 나와 있습니다. 권 기자, 오늘(7일)은 청년층의 부동산 관련 정책대출 얘기인데, 최근에 이 혜택이 좀 강화된 게 있죠? <기자> 네, 아무리 저금리 시대라고 그래도 실제로 대출을 받으려고 하면 아무래도 조건이 좋지 않을수록 일단 돈 빌리기가 어렵고 낮은 이자로 빌리기는 더더욱 어렵습니다. 이제 사회생활 시작하고 자리 잡아야 하는 청년들이 특히 이런 고민 많이 할 때입니다. 본인들도 유심히 보시고 혹시 지금 독립해야 하는 자녀분들, 주거 같이 고민하고 계신 부모님들이나 주위 분들 뉴스 보고 계시면 체크해두셨다가 알려주시면 좋을 거 같습니다. 먼저 사회초년생들, 청년을 위한 낮은 금리로 전세자금을 대출받을 수 있는 나이가 크게 높아지게 됐고요, 금리도 낮아졌습니다. 주택도시기금에서 나오는 청년 전용 버팀목 전세자금이란 제도인데요, 원래 이거는 만 24살까지만 받을 수 있는 대출이었습니다. 그런데 다음 달, 정확히 한 달 뒤인 8일부터 만 34세까지로 대상자가 늘어납니다. 소득과 빌릴 수 있는 전셋집에는 제한이 있습니다. 연소득은 5천만 원 이하, 전세보증금은 7천만 원짜리 이하 주거여야 하는데요, 최대 5천만 원까지 1.8에서 2.4%의 이자로 빌려줍니다. 그리고 원래 이 대출의 대상자였던 만 24살까지들에게는 금리 혜택이 커졌습니다. 이들에게는 3천500만 원까지 빌려주는데요, 대신 이자가 1.2~1.8% 사이입니다. 지금 이 저금리 사이에 범위가 있는데요, 이거는 소득 수준에 따라서 소득이 더 낮을수록 금리를 낮춰주는 형태입니다. 그리고 여기에 각자 조건이 더 맞는 게 있으면 우대금리도 좀 더 들어갈 수 있습니다. <앵커> 안타깝게도 저는 나이 조건이 안 맞는 것 같은데, 이런 상품은 어디에 가서 어떻게 신청을 할 수 있는 건가요? <기자> 포털 검색창에 '기금 e든든'이라고 치시면 바로 나오는 주택도시기금 사이트가 있습니다. 여기 알아두시면 유용합니다. 정부에서 마련한 각종 정책대출 상품...

함께 보면 좋을 영상
회차 영상 목록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