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평생 내 앞의 눈을 쓸어준 게 엄마였어… 안내상의 '눈물'

등록 2019.03.19 ▷ 9,122

다리가 불편한 대상(안내상)을 위해 눈 내리는 아침에 미끄러지지 않게 눈을 쓸었던 혜자(김혜자) "엄마 였어… 평생 내 앞에 눈을 쓸어준 게…"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03.19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눈이 부시게 12회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