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박유천, 죽어버리고 싶다 생각.. ′우울증 처방 받고 수면제로 잠들어′

등록 2019.04.10 ▷ 2

10일 오후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진행된 긴급 기자회견 자리에서 그룹 JYJ의 멤버 박유천(32)이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 황하나(31)에게 마약을 권유한 A씨로 지목 당한 것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 영상연출: 정우석PD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04.10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예능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