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호텔 델루나' 여진구, 엘리트 호텔리어연약한 남자...범상치 않은 반전 캐릭터 완벽 소화!

등록 2019.06.19 ▷ 31

tvN ‘호텔 델루나’가 엘리트 호텔리어로 완벽 변신한 여진구의 첫 스틸컷을 공개했다. tvN 새 토일 드라마 ‘호텔 델루나’(극본 홍정은 홍미란, 연출 오충환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지티스트)는 엘리트 호텔리어가 운명적인 사건으로 호텔 델루나의 지배인을 맡게 되면서 달처럼 고고하고 아름답지만 괴팍한 사장과 함께 델루나를 운영하며 생기는 특별한 이야기를 그린 판타지 호로맨스다. 여진구는 생각지도 못했던 이유로 델루나 호텔의 지배인이 돼 귀신 손님을 모시게 된 호텔리어 구찬성 역을 맡았다. 오늘(19일) 공개된 스틸컷에선 먼저 완벽한 핏과 깔끔 그 자체인 스타일링으로 해사한 미소를 짓고 있는 ‘지배인 구찬성’이 눈길을 끈다. 혹독한 자기 관리로 하버드 MBA를 수료하고, ‘올해의 호텔리어’라며 잡지 표지까지 장식한 완벽한 스펙으로 다국적 호텔 기업의 최연소 부지배인 자리를 꿰찰 정도로 성실한 완벽주의자인 구찬성. 이미지에서 드러난 그의 아우라만으로도 마치 최고급 호텔에 와있는 것 같은 느낌을 준다. 이처럼 화려한 이력을 가진 능력자 호텔리어가 떠돌이 귀신들에게만 화려한 실체를 드러낸다는 델루나 호텔의 초대장을 들고 그곳에 발을 디뎠다. 델루나를 본 그의 얼굴엔 당황과 혼란의 표정이 오간다. 귀신 손님만 받는다는 이곳에 사람 구찬성이 초대된 이유는 무엇이고 어쩌다 지배인까지 맡게 됐을까. 잘나가던 호텔리어 구찬성의 운명을 바꾼 결정적 사건은 무엇일까. 여러모로 궁금증이 피어오르는 가운데, 남자의 상징인 수트핏마저 완벽하게 소화한 여진구의 변신은 설렘을 배가시킨다. 더군다나 앞서 공개된 티저 영상을 통해 만천하에 공개됐듯이, 그는 냉철해 보이는 겉모습과는 달리 귀신만 보면 까무러치는 연약한 남자이며, 장만월의 아무렇지도 않은 한 마디에도 겁을 집어먹는 쉬운 남자가 아니던가. 어른 남자의 매력과 범상치 않은 반전 캐릭터를 모두 갖춰 더 기대를 모으는 여진구의 활약이 벌써부터 기다려진다. - 영상연출: 조혜빈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06.19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예능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