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괴로워하는 김민재를 끌어안는 공승연 "함께 있기로 했잖소"

등록 2019.11.05 ▷ 366

아버지의 죽음에 홀로 괴로워하는 마훈(김민재) 그런 마훈에게 '다음 기회'를 주는 개똥이(공승연) "함께 있기로 했잖소.. 매파님이 나를 살렸소" 아무것도 없어도 괜찮다며 끌어안는 개똥이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11.05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16회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