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김영철의 '잔인한 진심'에 슬픔과 분노를 터트린 장혁

등록 2019.11.08 ▷ 897

이성계(김영철)에게 자신의 위치를 묻는 방원(장혁) 잔인한 진심을 말하는 이성계 "넌 그저 여덟째 중 다섯 째다" 이에 경고를 날리는 방원 "이후로 흘릴 모든 피와 눈물은 모두 전하로부터 비롯될 것입니다. 원망도 후회도 마십시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11.08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나의 나라 11회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