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목욕탕 배수구 뚫던 70대 ′′가스흡입′′

등록 2019.11.19 ▷ 305

어제(18) 낮 12시 50분쯤 부산 기장군의 한 목욕탕 남자화장실에서 70대 A 씨가 가스를 마셔 쓰 러졌습니다. A 씨는 119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A 씨는 목욕탕 주인이 막힌 배수구를 뚫으려고 약품을 뿌려둔 화장실에 들어가 작업을 돕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11.19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KNN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