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비즈투데이_효성 조현준·조현상 미성년 자녀들 주식 취득 外

등록 2019.12.05 ▷ 131

효성그룹 총수인 조석래 전 회장의 손주이자 조현준 회장, 조현상 사장의 미성년 자녀들이 총 40억 원어치 규 모로 회사 주식을 사들이며 오너가의 지배권이 강화됐습니다. 효성은 지난달 29일부터 5일까지 조현준 회장의 자녀 등 특수관계인 6명이 보통주 5만168주를 장내매수했다고 공시했습니다. 이들이 매입한 주식은 일별 종가 기준으로 추산하면 모두 40억원 규모로, 회사 측은 증여 차원에서 이뤄진 주식 매입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12.05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