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청와대 "제보자 신원 밝히면 불법" 하명수사 '강력 부인'

등록 2019.12.05 ▷ 438

청와대 해명에도 논란이 가라앉지 않자,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이 직접 청와대 하명수사는 없었다며 관련 의혹을 강 하게 반박했습니다. 이광철 청와대 민정비서관은 숨진 특감반원에게 수사정보를 강하게 요구했다는 야당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습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12.05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