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정재성에 미안하지 않은 정려원 "해야 할 일을 한 것뿐"

등록 2020.01.27 ▷ 122

김인주(정재성)가 퇴임하는 것이 선웅(이선균)-명주(정려원) 탓이라는 조부장(이성재) "저희는 저희가 해 야 할 일을 한 것뿐입니다" 도의적으로도 죄송할 일은 아니라는 명주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20.01.27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검사내전 11회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