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세입자 보증금 빼돌린 공인중개사 실형

등록 2020.05.25 ▷ 8

세입자의 보증금을 가로챈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공인중개사가 실형을 받고 받았습니다. 부산지법 형사4단 독은 업무상횡령 등의 혐의로 기소된 공인중개사 65살 A 씨에게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2015년부터 건물주에게 임대차 계약 업무를 위임받은 뒤 모두 14차례에 걸쳐 보증금 3억9천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20.05.25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KNN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