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오거돈 영장실질 심사 출석

등록 2020.06.02 ▷ 21

{앵커: 업무시간 집무실에서 부하직원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구속여부가 오늘(2) 결정됩니다. 이를 결정 짓는 영장실질심사가 잠시 뒤 부산지방법원에서 열릴 예정인데요, 현장에 취재기자가 나가있습니다. 강소라 기자가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저는 부산지방법원에 나와있습니다. 지금 이곳에는 이른시간부터 취재진들만 나와있고 오거돈 전 시장은 아직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습니다.′′ 오 전 시장이 도착하면 10시반 부산지법 251호 법정에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이 시작될 예정입니다. 구속 여부는 오늘(2) 오후쯤 결정될 예정인데, 그때까지 오 전 시장은 동래경찰서 유치장에서 대기하게 됩니다. 구속으로 결정될 경우, 오 전 시장은 최장 열흘 간 경찰서 유치장에 머물며 경찰수사를 받은 뒤 검찰 송치와 함께 부산구치소로 이감됩니다. 불구속 결정이 나면, 동래경찰서 유치장에서 바로 풀려나게 됩니다. 오 전 시장이 구속될 것인가에 대해선 엇갈린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오 전 시장이 성추행 사실을 인정해 도주 및 증거인멸의 우려가 없어 영장이 기각될 수 있다는 의견도 있지만, 혐의가 중대하다며 영장 발부를 예상하는 의견도 있습니다. 결국 구속여부에는 피해자 진술과 조사 등을 통해 밝혀낸 구체적인 혐의내용이 결정적 역할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검찰은 오 전 시장에 대해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한 바 있습니다. 검찰은 오 전 시장에게 업무상 위력에 의한 추행보다 법정형이 더 무거운 강제추행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시장 지위를 이용한 단순 추행 이상의 범행으로 판단한 겁니다. 지금까지 영장실질 심사가 예정된 부산지방법원앞에서 knn강소라입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20.06.02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KNN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