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집중폭우에 아파트 옹벽 붕괴 ′′불안′′

등록 2020.07.10 ▷ 56

{앵커: 쏟아져 내린 이번 폭우에 경남 거제의 한 아파트 주차장이 붕괴됐습니다. 추가 붕괴가 우려되 면서 주민들이 불안감에 떨고 있습니다. 김동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경남 거제의 한 아파트입니다. 아파트 단지 한 쪽 주차장이 완전히 내려앉았습니다. 장맛비를 이기지 못하고 무너져 내린 겁니다. ′′부서진 아스팔트와 외벽 펜스가 토사와 섞여 만신창이가 됐습니다. 무너져내린 경사면이 6미터 가량 됩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고 차량들은 이동 주차해 둔 상황이었습니다. 하지만 무너진 곳에 건물이 있었다면 대형 참사가 빚어질 뻔 했습니다. {아파트 입주민/′′오전에 비가 많이 와서 순식간에 내려앉았습니다./주민들도 많이 놀라셨겠네요 ′′(노란색)/ 네. 많이 놀랐죠.′′} 오늘 오전 호우주의보가 내려졌던 경남 거제에는 150mm가 넘는 물폭탄이 쏟아졌습니다. 주민들은 지난해 태풍에도 바닥 곳곳에 균열이 가는 물난리를 겪었다면 분통을 터트리고 있습니다. {아파트 입주민/′′시청에서 하천의 문제인지 지반의 문제인지 알아봐야 된다고 계속 시간을 끌고 하다가 여기까지 왔습니다.′′} 거제시는 천막을 치는 등 임시 조치를 취했지만, 추가 붕괴가 우려되면서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습니다. knn 김동환입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20.07.10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시사/뉴스
KNN뉴스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