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상향등에 귀신 모습이, 운전자들 깜짝

등록 2017.08.25 ▷ 31

24일 부산 강서 경찰서는 자신의 차량 후방 유리에 '귀신 스티커'를 붙인 혐의로 A(32) 씨를 소환했다. A 씨는 지난해 10월 '상향등 복수 스티커'를 구매해 자동차에 붙이고 10개월간 운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씨는 현재 경찰에 소환돼 즉결심판을 기다리고 있다. 일각에서는 '상향등을 키지 않으면 괜찮다는 건데, 너무 과한 처분 아니냐'는 반응이 나오고 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7.05.17
시청연령
모든 연령 시청가
카테고리
예능
회차목록 보기
세상의 모든 이슈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