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앵커' 김남주, 넘치는 품위와 당당함 "30분 안에 끝내주세요"

등록 2018.02.02 ▷ 0

출석요구에 경찰서를 찾아간 고혜란(김남주) 담당 형사 강기준(안내상) 앞에서도 '앵커'로서의 당당함을 잃 지 않는 혜란 "늦어도 30분 안에 끝내주셨으면 합니다"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8.02.02
시청연령
19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미스티 1회

추천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