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명대사] 누구보다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이윤지-양동근

등록 2018.10.27 ▷ 35

서로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주란(이윤지)-수재(양동근) "살아가면서 너무 늦거나 너무 이른 건 없단다…" 주란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대사를 건네는 수재 그리고 주란의 대답 "수재씨도 포기하지 말아요."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8.10.27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