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엄마가 쥐어준 것" 김유정에게 위로의 존재인 '요구르트'

등록 2018.12.10 ▷ 285

어릴 적 울 때마다 엄마가 하나씩 쥐어주었던 것이 오솔(김유정)에게 위로의 존재가 된 '요구르트' 오솔의 엄마 기일 때마다 꼬박꼬박 놓인 요구르트 "위로가 되더라고요, 꼭 엄마가 놓고 가는 것처럼."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8.12.10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5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