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니플레이어 닫기

[충격] 할아버지 손에서 벗어나지 못했던 윤균상 (배신감)

등록 2019.01.29 ▷ 128

자신이 이루었다고 믿었던 '청소의 요정'이 사실은 차 회장(안석환)의 도움이었고 권 비서(유선)조차 차 회장의 사람이었다는 사실에 감당하기 힘든 충격을 받은 선결(윤균상)

자세히
접기
방영일
2019.01.29
시청연령
15세 이상 시청가
카테고리
드라마/영화
회차목록 보기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15회

추천 영상